[HOME] [독서치료연구실] [독서지도연구실] [서사연구실] [이영식글모음] [질의응답/공지]

기초자료 모으는 곳

  한번에 한가지 밖에 못하는 남자
  이영식
  

직장에서 퇴근한 남편이 신문읽기에 몰두해 있는 동안 아내가 옆에서 밖에서 본 남자에 대해서 쫑알거리고 있었다.

"여보, 있잖아요 오늘 밖에 나갔는데 장동건 같이 잘생기고 배용준처럼 매너 좋아 보이고 최수종 처럼 자상한 남자를 만났지 뭐예요."

"응, 그래..."

"그런데 그 남자가 나한테 다가오더니 어디서 사느냐고 묻길래 우리집을 가르쳐 줬는데 여기까지 바래다 주겠다고 하더군요."

"그래..."

"그래서 말인데 그런 멋진 남자랑 산다면 참 좋겠다는 생각을 잠시 했지 뭐요. 여보, 나 그남자 따라 갈까?"

"그래, 알아서 하구려...."

"............"

남자는 한 번에 한가지 밖에 못한다. 신문을 보면서 아내의 말을 경청하는 것이 불가능한 것이다.
2009-11-27 09:22:11 / 118.216.39.171



   

관리자로그인~~ 전체 163개 - 현재 1/6 쪽
번호
제목
이름
파일
날짜
조회
163
이영식
2015-12-28
712
162
이영식
2015-12-28
684
161
이영식
2015-12-28
641
160
이영식
2015-11-09
3268
159
이영식
첨부화일 : 히틀러_치하_유행했던_유머들.hwp (1294336 Bytes)
2015-03-01
900
158
이영식
2015-02-28
839
157
이영식
2015-02-28
819
156
이영식
2013-07-07
1360
155
이영식
2013-01-30
1350
154
이영식
2013-01-30
1422
153
이영식
2012-10-20
1469
152
이영식
2011-12-31
3003
151
이영식
2011-03-19
1604
150
이영식
2011-03-19
1547
149
이영식
2011-03-02
1599
148
이영식
2010-12-04
1986
이영식
2009-11-27
2075
146
이영식
2009-11-27
2176
145
이영식
2009-11-27
2002
144
이영식
2009-11-27
1886
143
이영식
2009-11-26
2024
142
이영식
2009-11-26
1938
141
이영식
2009-11-24
1840
140
이영식
2009-02-14
5823
139
이영식
2008-02-03
5146
138
이영식
2008-02-03
2865
137
이영식
2008-01-31
2953
136
이영식
2008-01-20
2895
135
이영식
2007-10-31
14670
134
이영식
2007-10-19
4276

[맨처음] .. [이전] 1 [2] [3] [4] [5] [6] [다음] .. [마지막]

[HOME] [독서치료연구실] [독서지도연구실] [서사연구실] [이영식글모음] [질의응답/공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