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독서치료연구실] [독서지도연구실] [서사연구실] [이영식글모음] [질의응답/공지]

기초자료 모으는 곳

  사자가 기가막혀
  이영식
  

배고픈 사자가 사냥에 나섰대. 사자는 숲 속에서 지나가는 토끼 한 마리를 붙들었어. 그런데 토끼는 전혀 두려워하는 기색 없이 "놔, 놓으란 말이야 쨔샤."라고 단호하게 말하는 것이었어. 때로 "노우"라는 말의 위력은 매우 큰거야. 사자는 너무 어이가 없고 황당해서 토끼를 놓아 주었어. 얼떨결에 말이야. 며칠 후 사자는 또 사냥에 나섰어. 이번에도 토끼 한 마리를 움켜쥐었지. 그런데 그 토끼가 사자위 귀에 대고 말했어. "야, 며칠전 그 토끼야. 놓지 못해?" 사자는 너무 어이가 없어서 이번에도 토끼를 놓아 주었대.

또 며칠이 흘렀어. 사자는 세번 째 토끼를 잡았대. 물론 전에 잡았던 토끼와는 색깔부터가 달랐지. 그런데 그 토끼가 사자에게 말하는 거야. "야, 놓으란 말이야. 얼마전부터 다 지켜보고 있었어!"
2006-11-24 11:57:06 / 221.141.170.6



   

관리자로그인~~ 전체 163개 - 현재 2/6 쪽
번호
제목
이름
파일
날짜
조회
133
이영식
2007-06-05
3565
132
이영식
2007-05-06
3068
131
이영식
2007-04-21
3354
130
운영자
2007-04-14
3802
129
운영자
2007-04-14
3298
128
운영자
2007-04-14
3309
127
운영자
2007-04-12
3250
126
운영자
2007-04-01
3464
125
이영식
2007-03-15
3815
124
이영식
2007-03-15
3596
123
이영식
2007-03-08
4452
122
이영식
2007-02-15
3392
121
이영식
2007-02-02
3448
120
이영식
2007-02-02
3421
119
이영식
2007-01-27
3228
118
이영식
2007-01-19
3298
117
독서치료
2007-01-13
6751
이영식
2006-11-24
3440
115
운영자
2006-11-15
3280
114
운영자
2006-11-12
5723
113
운영자
2006-11-12
3296
112
운영자
2006-11-12
3879
111
운영자
2006-11-09
3410
110
이영식
2006-11-04
3126
109
이영식
2006-11-04
2531
108
이영식
2006-11-04
2606
107
이영식
2006-11-04
2695
106
이영식
2006-11-04
2667
105
이영식
2006-11-04
2465
104
이영식
2006-11-04
2505

[HOME] [독서치료연구실] [독서지도연구실] [서사연구실] [이영식글모음] [질의응답/공지]